크리스탈 캣츠 -
노무현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마킹'에 해당되는 글 1건

스프레이(Spraying) :: 2006/10/09 15:49

출처는 계속해서 Cat vs. cat
=====================================================
스프레이(Spraying)

소변을 묻히는 행위는 자신감에 차있는 고양이와 그렇지 않은 고양이 모두가 할 수 있는 행동이다. 단순히 영역표시인 것만은 아니며 고양이들간의 복잡한 의사소통의 수단이다. 성적 행동일 수도 있고 영역 표시일 수도 있으며 분노를 표출하는 것일 수도 있다. 또한 다른 고양이의 위협에 대한 반응이거나 다른 고양이와의 마찰 이후에 승리를 표시하는 행위일 수도 있고 혹은 불안감의 표시일 수도 있다. 중요한 것은 이 행위가 나쁜 행동이 아니라는 것이다. 스프레이를 하는 고양이가 고의적으로 나쁜 행위를 하는 것이 아니다. 고양이가 스프레이를 하는 것은 어떤 특정한 상황에 대해 고양이들의 방식으로 반응하는 것이다. 물론 그렇다고 해서 당신의 집안에 누군가가 스프레이를 하는 행위가 좋은 일이 되지는 않는다.

스프레이는 '무분별한 소변 보기 행동(indiscriminate urination)'과는 다르며 두 행위를 구분하는 것이 중요하다. 고양이들이 '무분별한 소변 보기 행동'을 할 때에는 주로 편평한 곳에 소변을 본다. 이 행동은 주로 화장실이 마음에 들지 않거나 요로질환을 겪고 있을 때 나타내는 행위이다. 한 고양이가 화장실에 가까이 가는 것을 두려워 하는 경우처럼 고양이들간의 관계에서 발생하는 문제로 인해 나타나기 마련이다.

번역자 의견: 주로 건강상에 이상이 있거나 '화장실 문제' 때문에 취하는 행동이라는 의미인 듯. 같은 사람이 쓴 다른 글 하나 더 소개 합니다. "Common Communication Breakdowns" <-이 글 말미에 무분별한 소변 보기 행동을 하는 이유에 대한 설명이 있으며 건강상의 이유가 아닐 경우 생각해 볼 수 있는 화장실과 관련된 이유들에 대해 정리되어 있습니다.

반면, 스프레이는 주로 수직한 면에 소변을 보는 행위이며 의사소통과 표시(marking)을 위한 목적으로 행해진다. 평소에 소변을 볼 때 몸을 낮추는 것과 달리 스프레이를 하는 경우에는 서있는 자세를 유지한다. 목표 지점에 등을 지고 서서 꼬리를 떨며 간혹 앞발로 바닥을 꾹꾹 누르기도 한다. 어떤 고양이는 눈을 반쯤 감고 바보 같은 미소를 짓는 등한 표정을 짓기도 한다. 곧 소변이 목표지점에 뿌려지는데 서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코 높이에 소변을 뿌릴 수 있게 된다. 이런 방법을 선택함으로써 다른 고양이가 이 스프레이 자국을 그냥 지나치지 않게 만든다.

간혹 카펫, 침대, 소파, 테이블 같은 수평한 곳에 스프레이를 하기도 한다. 소변이 고여 있지 않고 가늘고 기다랗게 자국을 이루고 있다는 점이 스프레이의 증거가 된다. 스프레이는 무분별한 소변 보기 행동과 혼동되기 쉽다. 예를 들어 벽 바로 옆의 카펫에 소변이 고여 있는 것이 스프레이로 인해 벽에 묻은 소변이 흘러내려 고인 것이라는 점을 눈치채지 못하면 무분별한 소변 보기 행동으로 오인할 수 있는 것이다.

높은 서열의 고양이는 자신의 넓은 영역을 다른 고양이들에게 확인시켜주려는 목적으로 한곳 이상의 장소에 스프레이를 하곤 한다. 이런 고양이들이 새로운 영역으로 진입하면서 자신의 출현을 알리거나 다른 고양이들에게 함부로 행동하지 못하도록 경고하는 의미로 스프레이를 하기도 한다. 밖에서 생활하는 고양이는 자신의 영역 가장자리를 돌면서 반복적으로 스프레이를 한다.

낮은 서열의 고양이는 단지 작은 영역을 개척하기 위해 혹은 (다른 고양이로부터의 직접적인 위협에 대한 반응으로)정보를 수집하는 목적이거나 수동적인 공격 의사 표시를 목적으로 한두 군데의 장소에만 스프레이를 하는 경향이 있다. 만약 서열이 낮은 고양이가 직접적인 위협에 직면한 경우 적대적인 고양이가 사라진 직후 스프레이를 통해 안도감을 느낄 수 있다. 반항하기에는 상대 고양이가 너무 강하다는 것을 알기 때문이다. 이 경우에 스프레이는 실제로 상대 고양이와 맞서서 상처를 입는 위험 없이 상대의 위협에 대해 반응하는 것이 된다. 갈등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낮은 서열의 수컷 고양이들은 상대방을 직접 대면하는 일 없이 '스프레이 전쟁'을 수행하곤 한다.

수컷들만이 스프레이를 하는 것은 아니며 암컷 고양이들 역시 위협을 느낄 때 스프레이를 하곤 한다. 야생에서는 암컷이 사냥터에 진입할 때 스프레이를 하는 것이 일상적인 일이다.

종종 실제로 스프레이를 하지는 않으면서 스프레이 자세만을 취하는 경우가 있다. 이런 경우는 서열이 낮은 고양이가 (스프레이를 통해)대응을 하는 것 조차도 두려워 할 정도로 자신감을 상실한 경우이다.

서열이 낮은 고양이는 종종 유용한 정보를 얻기 위해 스프레이를 하곤 한다. 특히 새로운 고양이가 새 환경에 적응할 때 주로 관찰되곤 한다. 스프레이를 통해 직접적인 대면이 만들어내는 긴장감을 경험하는 일 없이 상대방에 대한 정보들을 수집한다. 한번 스프레이를 한 고양이는 이후에 그 장소로 되돌아 가서 자신의 의사 소통 시도에 대한 다른 고양이들의 반응을 확인한다.


#자신감 있는 고양이가 스프레이를 하는 이유

새로운 영역으로 진입할 때
성적 홍보(?) 수단으로
다른 고양이와 서열 경쟁을 하고 있을 때
영역의 가장자리를 순찰하기 위해
승리의 표시로
공격의사, 분노를 표출하기 위해
위협에 대한 반응


#자신감 없는 고양이가 스프레이를 하는 이유

작은 영역을 개척할 목적으로
수동적인 공격의사, 분노 표시
정보를 모으기 위해
위협에 대한 반응


* 수평한 곳에 행해지는 마킹(Horizontal Nonspray Marking)
(뭐라 번역해야 하나... ㅡ,.ㅡ)

자신감 있는 고양이, 그렇지 않은 고양이 모두 이런 행동을 할 수 있다. 이 경우 웅크리고 앉아서 소변과 대변을 모두 배설한다.(대변을 이용한 이런 행동은 미드닝(middening)이라고 한다. 야생에서 자신감이 있는 고양이는 자신의 영역 가장자리나 경쟁자에 의해 침범 당한 경로의 가운데, 혹은 경쟁자가 나타날 것이라고 여겨지는 위치에 대변을 남겨놓곤 한다. 나무나 수풀에 소변으로 스프레이 마킹을 한뒤 추가로 행해지곤 한다.) 자신감이 없는 고양이도 수평한 곳에 마킹을 하곤 하는데 너무 겁을 먹은 나머지 스프레이를 통해 위협에 대해 직접적인 대응을 할 자신이 없기 때문이며 수평한 곳에 스프레이를 하는 것은 다른 고양이에게 소극적으로 저항하고 있다는 의미로 받아들여지기 때문이다.

번역자 의견: 스프레이와 비슷한 목적으로 행해지지만 자신감 있는 고양이의 경우 대변과 함께 배설하기 때문에, 그리고 자신감 없는 고양이의 경우 스프레이를 하는 경우보다 더 수동적인 대응을 위해 수평한 곳에 배설을 한다는 뜻인것 같습니다.

이 행동은 무분별한 소변 보기 행동(indiscriminate urination)이나 화장실에 대한 거부 반응과 구별하기가 어렵다. 일단, 건강 문제, 화장실 모래에 대한 거부 반응, 화장실 위치에 대한 불만, 화장실의 갯수 부족, 화장실에서의 탈출 경로의 부족 등, 이런 행동이 나타날 수 있는 이유들을 확인해 봐야 한다. 이런 문제들이 없다는 것이 확실하다면 '수평한 곳에 행해지는 마킹'으로 볼 수 있으며 고양이 집단의 사회적인 문제로 인식해야 한다. 고양이들간의 관계를 살펴보고 영역이 어떻게 나눠져서 다루어지고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다음편 예고:
"스프레이 해결하기" <-원래 이번 글 번역할 때 같이 하려 했습니다만, 쫌 바빠서 다음 기회에...
"고양이들간의 다툼".

*본문중에 나오는 두 용어의 적당한 우리말 번역을 공모합니다. 상품은... 글쎄요?
Indiscriminate urination
Horizontal Nonspray Marking

http://www.crystalcats.net/tt/342

2006/10/09 15:49 2006/10/09 15: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