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 캣츠 -
노무현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양이/고양이를 위한 장난감들'에 해당되는 글 7건

[야야]고양이들을 쉽게 놀아주기 위한 잔머리의 역사 :: 2008/08/11 10:31

그동안, 몸 안 움직이고 고양이들과 놀아주려고 잔머리를 열심히 굴린 노력의 결과물들에 대한 기록.

일단 새로 찍은 사진부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 왼쪽에 보이는 게 며칠 전에 잠깐 소개만 해드린 (여전히 정확한 발음이 뭔지 모르겠는)핀타쿠다라는 이름의 태엽 장난감.

쫌 더 확대해서 보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에 날개처럼 보이는 부분을 돌려서 태엽을 감았다가 놓으면 옆에 보이는 동그란 추가 돌아갑니다. 그런데 이 추의 회전축이 원의 중심에 있지 않기 때문에 이 녀석이 위아래로 들썩들썩~ 하면서 조금씩 이동하더군요. 그래서 고양이들이 좋아하지 않을까, 따라다니면서 놀지 않을까? 라고 생각했지만... 역시나.

뭐, 애초부터 고양이들이 좋아하지 않아도 디자인이 예뻐서 사고 싶다는 테라네(제가 아닙니다!)의 의견을 따른 결과이니 별로 아쉽지는 않더군요. 나중에 인터넷으로 알아봤더니 가격도 많이 싸게 산 것이라서 다행이었고요.

저 녀석 만든 회사의 다른 제품들을 보고 싶으시면,
http://kikkerland.com/
http://www.kikkerlandshop.com/



자, 이제 첫 번째 사진의 오른쪽에 있던 물건으로 시선을 옮겨 봅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이 녀석의 본체는 대략 10개월 전에 사서 허탕친 태양전지로 굴러가는 소형 자동차




처음에는 요게 쪼르르 굴러가면 고양이들이 좋다고 따라가면서 툭툭 칠 것으로 기대했었지만, 실내에서는 부족한 광량 때문에 꿈쩍도 하지 않는데다가, 실외에서는 차체가 너무 작고 가벼운 탓에 아주 작은 장애물에도 휘딱 뒤집어 지는 바람에 꿈은 실패로...

한 두달쯤 있다가 이번에는...




소형 무선조종 헬리콥터를 샀었죠. 이 녀석이 하늘을 날아 다니면 고양이들이 팔짝팔짝 뛰다닐 것으로 기대했었지만... 기대 이하의 성능으로 역시 꿈은 실패로...

그래서, 돈만 날렸구나... 라고 좌절하고 있었는데, "명색이 과학자인데 여기서 좌절하면 쓰나!"라는 별 근거도 없는 자존심이 발동하여 쭈물럭 거린 결과물이 세 번째 사진의 저 녀석.(회로도 무척 간단하니까)

다시 사진을 가지고 설명드리자면..



일단, 차체는 태양전지 자동차 그대로. 거기에다가 무선조종 헬기의 충전지와 무선 컨트롤 부품을 떼어내서 연결. 납땜질 조금 한 다음에, 일단 작동하는지 안 하는지 알아보려고 테이프로 대충 둘둘 감아서 조립. 그럼, 무선 컨트롤러를 켜서 작동을 시키면? 소형 무선조종 자동차 탄생! 게다가 원래 무선 조종 헬기에서 쓰이던 소형 충전지를 사용하기 때문에 차체 무게도 별로 늘어나지 않았습니다. 이걸로 멀찌감치 앉아서 편하게 고양이들을 놀아 줄 수 있다는 꿈은 실현된 것인가?

아니죠. 그렇게 쉽게 꿈이 이루어 질 리가 없겠죠. ㅡ,.ㅡ

차체 위에 얹어 놓는 부품들이 차체에 비해 너무 무거워서... 앞으로 달려나감과 동시에 차체가 뒤로 휘딱 뒤집어 집니다. 아, 이런 복병이~

그래서 고양이들이 관심을 두는지 여부도 아직 알 수 없습니다. ㅠㅠ

그렇다고 여기서 포기할 순 없겠죠. 어디서 장난감 바퀴 하나 주우면 뒤쪽으로 차체를 길게 늘여줄 생각입니다. 완성하고 나면 부품들도 제대로 붙이고... 속도 조절을 위한 가변저항도 하나 붙여주고...

여기까지 쏟아부은 돈이라면 소형 무선조종 자동차 장난감 하나를 살 수 있겠다는 걸 생각하면 속이 좀 쓰리지만 여기서 포기할 수는 없죠. 이 정도 되면 이게 고양이들 위한 장난감인지 제 만족을 위한 것인지 거의 구분이 안 되지만...


2008/08/11 10:31 2008/08/11 10:31

[야야]핀타쿠다? :: 2008/08/07 17:12

사용자 삽입 이미지

PINTACUDA

이번에는 (테라네가 먼저)이 녀석에 필이 팍!

자세한 내용은 담에...


*저거 어떻게 읽는 거죠?

2008/08/07 17:12 2008/08/07 17:12

[야야]고양이들을 위한 소형 비행체 장난감. :: 2008/02/21 04:50

편하게 고양이들을 놀아주자는 계획을 언젠가 반드시 성사시키고야 말겠다는 집념으로 열심히(?) 정보들을 긁어모은 결과.....

실패로 끝난 지난번 시도를 만회할 수 있게 해줄 수 있는 물건들을 발견!!

이런 것들 입니다.



요 녀석은 출력이 살짝 약한 대신 매우 안정적인 비행이 가능해서 가지고 노는 게 가능.



다음은 아주 제대로 된 소형 비행체





너무너무 잘 비행하기에, 이것도 지난번 헬리콥터 동영상처럼 슬로우 모션인가 싶었는데, 중간에 따라다니는 강아지를 보니 안심해도 될 듯.


하나 더.




이건 무척 정교한 비행도 가능한 듯. 게다가 파닥거리기까지 하니, 고양이들이 아~주 좋아할지도.

가격들도 그다지 비싸지 않습니다.



그러나.... 물건너 영국 제품들이라는 게 문제.... 가 아니고 다행. 지름신이 강림하기 어려우시니. ^^

사이트 주소는

http://www.thumbsupuk.com/

다른 재미난 물건들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러고 놀면 재밌나? (합성 아닙니다.)

2008/02/21 04:50 2008/02/21 04:50

[야야]고양이들과 헬리콥터 장난감의 궁합 :: 2007/12/16 18:18

지난번에 꽂혔던 그 장난감 헬리콥터.

사와서 날려봤습니다.


짜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으로는 꽤 그럴듯 하지요? 하지만 실제로는 영~~ 아닙니다. ㅠㅠ

비행을 한다기 보다는 '낙하' 한다는게 정확할 듯. 그나마 자유낙하는 아니긴 합니다만... 몇 센티미터 정도 날아올랐다가 그대로 천천히... 아니 기대보다 더 빠르게 낙하합니다. 방향 조절도 거의 불가능. 이륙도 불가능. 손으로 잡고 있다가 놔줘야 그나마 쫌....


그리고 고양이들 반응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사진 한장이 모든걸 설명합니다. 테라는 고개 살짝 돌려서 쳐다보는 정도. 그나마 꾸냥이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렇게 관심을 좀 보여주긴 합니다만... 요게 전부입니다. 테라는 살아있는 새를 잡아봐서 요따위 장난감은 우습게 보이는지 전혀 관심을 안주고, 꾸냥이는 반응을 보면 쫓아다닐것도 같은데, 무섭기도 한가 봅니다. 관심있게 쳐다보다가 가까이 접근하면 도망을 가버리네요. 쫌 더 익숙해지면 놀 것 같기도 한데... 일단 헬기 조정이 거의 불가능하다보니 좀 더 시도해볼 의욕도 안생기고... 결정적으로, 한 20분 놀고 났더니 로터의 양 날개에 금이 가버리는 불상사가.

싼게 비지떡.

지난번 태양전지 자동차도 밖에 나가서 움직여 봤습니다만, 잘 굴러가기는 하는데 도로사정으로 인해 1,2초만에 전복되버리는 한계가 있었습니다. 고양이들의 관심을 끌고 달려가게 만들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시간.

그래서, 결론. 손 쉽게 고양이와 놀아줄 생각은 하지 말 것!!


아쉬우니 그래도 관심을 좀 보여주는 꾸냥이 사진이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30불 날렸다고 테라네가 구박하고 있는 중. 고쳐서 쫌 더 해보지 뭐. ㅡ,.ㅡ



2007/12/16 18:18 2007/12/16 18:18

[야야]꽂혔다~~~ :: 2007/12/02 14:49

Brookstone이라는 가게에서 발견한

장난감 헬리콥터!!

사용자 삽입 이미지

http://www.brookstone.com/store/product.asp?product_code=564500&search_type=search&search_words=helicopter&prodtemp=t1&cm_re=Result*R1C1*A

가격은 착한 30불.

진짜로 날릴 수 있습니다.

진열대에 놓여 있는 이 헬리콥터를 보고 감격에 빠져서 바라보다가 문득 '고양이들이 좋아하겠다'는 아이디어(?)가 떠올라서 테라네를 설득하기 시작했으나...

고양이들이 좋아하기는 커녕, 관심을 안 보이거나 무서워 할 것이라며 단호한 반대 의사를 표명하는 바람에 아쉬운 발길을 돌렸으나...
 


인터넷에서 발견한 이 동영상을 발견하고 설득에 성공!!

지르러 갑니다~

2007/12/02 14:49 2007/12/02 14:49

[야야]고양이와 탁구를 :: 2007/11/23 17:03

집에서 가지고 놀 수 있는 Table tennis 장난감 셋트를 사왔습니다. 쪼매난 탁구채 두개, 바닥에 고정시킬 수 있는 조금 작은 네트 한개, 조악한 탁구공 하나.

원래는 식탁이나 테이블 위에서 가지고 놀라고 만들어진 건데, 고양이들과 놀기 위해 바닥에서 쳐봤습니다.

꾸냥이는 그냥 그냥...

테라가 아주 좋아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살이 좀 빠졌나? 날렵해 보이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추수감사절이지만 할일 없고 갈 곳 없어서 집구석에서 고양이들과 요렇게 놀고 있답니다.

내일은 그 유명한 블랙프라이데이 입니다. 새벽부터 점심때까지 왕창 세일을 하는 날이라서 구경이나 가볼랍니다.

2007/11/23 17:03 2007/11/23 17:03

[야야]고양이들을 위한 새 장난감 :: 2007/10/08 11:03

어느 장난감 가게에 들어가서 어릴 때 친구 집에 가서 잠깐 구경했던 플레이 모빌들이 선반마다 가득 차있는 것을 보고 탄성을 지르며 테라네와 한참 구경하다가...

구석에서 발견한 장난감.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태양광발전으로 움직이는 장난감 자동차!!

저걸 보고 "고양이들이 저게 굴러다니면 쫓아다닐게 틀림 없어!"라고 생각하고 냉큼 집어와 버렸습니다. 가격은 10불.

박스에 '밝은 햇볕에서만 작동되므로 실내에서는 가지고 놀지 못함'이라고 써있었지만, "그래도 쬐끔은 굴러가겠지"라는 대책없는 기대를 가지고 포장을 뜯었는데...









실내에서는 꿈쩍도 안한다. ㅡ,.ㅡ


아래 사진 처럼, 조명에 가까이 가져가야만 작동되는 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서 결국 밖에 나가서 햇볕 아래서 굴러가게 놔두고 고양이들 목에다가 카메라 걸어주면 고양이들이 신나게 쫓아다니면서 사진을 찍을테니 그것도 나름 대박일세~ 라고 생각했으나...









현재 며칠째 비 오는 중. ㅡ,.ㅡ

이 동네에서 며칠 연속 비오는 것 자체가 사건인데 말이쥐...

그래서 다음 주말쯤이나 시도해 봐야 할 듯.


*아쉬워서 올리는 꾸냥이, 테라 사진들.


얼마전에 새로 사온 광주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누르세용)

more..









**말 나온김에...
플레이 모빌 온라인 샵.
http://store.playmobilusa.com/on/demandware.store/Sites-US-Site
구경하세요.
어렸을때는 별로라고 생각했었는데 지금보니 꽤 괜찮네요. 가격도 괜찮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런게 4불 49센트.

2007/10/08 11:03 2007/10/08 1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