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 캣츠 -
노무현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테라'에 해당되는 글 24건

[야야]테라에게 턱받이를~ :: 2008/06/16 11:58

며칠 전에 주문한 CatBib이 번개같은 속도로 배달됐습니다.


요렇게 생겼습니다. 무게는 생각보다도 훨씬 더 가볍습니다. 14g. 아무리 가벼워도 목에 매달려 있으면 부담을 줄 것 같았는데 이 정도면 별로 부담이 없을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착용샷 나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핏 보면 망토처럼 보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식 묻지 말라고 달아주는 턱받이가 아닌 건 다 아시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불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틀 동안 살펴봤는데, 조금 불편해 보이긴 하더군요. 가끔 걸어가다가 발에 밟히기도 하고요. 하지만 이걸 달고서 뛰어다니기도 합니다. 아마도 고양이들의 동작을 방해하긴 하는데 평소의 운동능력을 저하시킬 정도는 아니고 사냥 능력을 감소시키는 정도로만 방해하나 봅니다. 게다가 사냥을 하는 순간에는 앞발의 움직임을 확실히 방해할 수 있어서 사냥을 못하게 막을 수 있을 것 같고요.

판매사의 웹사이트에는 아래 같은 사진도 있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단하죠. ^^



이제 테라가 사냥을 못하게 될지는 좀 더 두고 보면 알겠죠.

2008/06/16 11:58 2008/06/16 11:58

[야야]테라가 사냥 못하게 하는 방법 :: 2008/06/13 09:20

여름이라 테라가 나가서 돌아다니는 시간이 길어졌습니다. 그래서 사냥 방지용으로 방울 세개를 목걸이에 달아줬습니다. 작년에 두개 달아줬었는데도 가끔 잡아왔었거든요.

그리고 나서, 엊그제.

아침에 학교 가는데 테라한테 목걸이 달아주는걸 깜빡했다는 걸 알았죠. 설마 뭔일 있겠나 싶어서 그냥 갔는데...

오후에 결국 아기새 한마리를 물어왔습니다. ㅠㅠ

사람 손가락 두마디 정도의 크기. 무척 귀엽더군요. 다행히 다친데도 없어 보였고요. 어디 둥지에 올라와서 잡아온건 아닐테니 아마도 둥지에서 떨어져 있는걸 물어온 듯 합니다.

얼마나 잡기 쉬웠을까요. ㅡ,.ㅡ

요녀석을 다시 잡아서 밖에 놔줘도 둥지에서 떨어졌다면 살기 어려울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연구실의 미국학생한테도 전화해보고 여기 저기 알아보다가, 동물보호단체의 웹사이트에서 이 지역 새 구조 전문가의 전화번호를 알아내서 통화를 했습니다. 의외로 그냥 놔주라고 하더군요. 둥지에서 떨어져도 어미한테 살아가는 방법을 배운다고 합니다. 마침 집 근처에서 어미새로 보이는 녀석이 꽤 가까운 거리에서 돌아다니고 있더군요. 그래서 테라가 별로 접근 안하는 풀숲에 놔줬습니다. 몇걸음 떨어진 곳에 어미새로 보이는 녀석이 서있었고요.

그리고, 그 다음날.

집에 와서 장본 것을 정리하고 있는데 어디선가 들리는 새소리. 소리가 작아서 아마 밖에서 들리는 소리일것이라고 생각을 했었습니다. 그리고 삼십분쯤 지난 후... 책상 밑에서 파닥파닥 걸리는 소리가 들립니다. ㅠㅠ

깃털 두세개가 꺾여있는 새가 바닥에서 돌아다니고 있습니다. 이번 녀석은 새끼가 아닌 듯. 그동안 숨어있었거나 기절(?)해 있었던 것 같습니다. 흥미로운 건, 물어왔을 당사자인 테라는 관심도 없다는 점. 뿌듯한가? ㅡ,.ㅡa

어쨋든 다시 풀숲에 풀어졌습니다.

그리고 나서 심각하게 고민을 시작했습니다. 일부러 방울 세개, 그것도 소리 잘 나는 것으로 달아줬는데도 이틀 연속으로 게다가 한번은 큰 새를 물어왔다는 건 방울 정도로는 테라가 사냥하는 걸 막을 방법이 없다는 것이겠죠.

그래서 검색을 좀 해봤습니다.

일단, 방울을 다는 방법은 별 효과가 없다는 듯 합니다. 연구결과들이 좀 있었는데 그나마 효과가 좋게 나온 결과에서도 사냥 성공율이 방울이 없을때에 비해 50% 정도로만 줄었다고 합니다.

테라도 평소에 조용히 걸을때 방울 소리가 거의 안납니다. 게다가 사냥을 위해서 살금살금 걷는다면 방울소리가 더 안나겠죠.


그렇다면, 이를 위한 해결책을 먼저 고민해본 사람들이 있겠다 싶어서 한참 검색을 해본 결과, 두 가지를 찾아냈습니다.

첫번째는, CatAlert라는 초음파 신호 발생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켜놓으면 7초마다 한번씩 초음파 신호음이 발생한다고 합니다. 고양이가 조용히 걸을 때 방울이 울리지 않는다는 점을 생각한다면, 항상 일정 간격으로 소리가 발생하니 새들이나 작은 동물들이 소리를 듣고 피하기 쉬울 겁니다. 하지만 효과는 생각외로 별로더군요. 새를 잡는 비율이 반 정도로 준다고 합니다. 그리고 초음파 신호음이 고양이한테 안전한지에 대한 설명도 부족하고요.


두번째는, CatBib이라는 물건.

새 사냥율이 최대 85%까지 감소하는게 확인되었다고 합니다.

요렇게 생겼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목걸이에 달을 수 있게 되어 있고 neoprene이라는 합성고무로 만들어졌다고 합니다. 보기와는 달리 무척 가볍고 유연해서 고양이들의 움직임을 크게 방해하지는 않는다고 하네요. 뛰어 오르거나 뛰어 내리는 데에도 큰 장애가 없기 때문에 고양이한테 안전하다고 합니다. 아마도 일상 생활에는 큰 방해가 안되지만 사냥할 때에는 방해가 되는 정도의 장애물 역할을 하는가 봅니다. 물론 그래도 집안에 있을때에는 빼줘야 하겠죠.

동영상도 있습니다.

http://www.catgoods.com/video.html


가격도 9.95불로 저렴하고 미국내 무료 배송이라길래 이것으로 결정했습니다.

이게 도착하기 전까지는 테라가 외출 나가는 시간을 가능한 제한할 생각입니다. 제발 이 번에는 효과가 있기를. ㅠㅠ


2008/06/13 09:20 2008/06/13 09:20

[야야]눈밭의 고양이들 :: 2007/12/28 12:07

눈밭에서 뛰노는 고양이들의 사진을 찍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실상은...






눈 근처에도 안가려고 하는 테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눈이 쌓이지 않은 시멘트 바닥에서 뒹굴기만 하다가 도망쳐 들어갔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에는 꾸냥이를 잡아서 억지로 눈밭에 던져봤더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샤샤샥~ 도망쳐 들어가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뜨뜻한 밥솥위에서 발 녹이고 있는 꾸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 고양이들은 사막 태생.

2007/12/28 12:07 2007/12/28 12:07

[야야]겨울에도 테라는 산책을 합니다. :: 2007/11/23 17:14


뒹굴 뒹굴~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추워졌다고 요즘은 밖에 잘 안나가네요. 얌체.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단에다가 부비부비하다가 잠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뒷마당으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책중에 만난 친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맨날 보는 그 녀석. 목걸이 한건 처음 보는 듯. 아닌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돌아오는 길에 옆집 발코니에 숨어(?)있던 녀석 발견.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귀엽다. 요녀석도 동네 깡패묘 테라한테 한번 호되게 당한적이 있죠. ㅡ,.ㅡ

2007/11/23 17:14 2007/11/23 17:14

[야야]테라, 꾸냥. 사진 몇장 :: 2007/11/12 09:12

사진 올린지 한참 된 것 같아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탁자 구석에게 열심히 구애중인 테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목걸이는 또 새로 사준 목걸이. 사주는 것 마다 죄다 잃어버리고 오는데 이건 쫌 오래 가는군요. 중간에 고무줄로 되어 있어서 어딘가에 걸려도 탈출이 가능하게끔 만들어져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시 아름다우신 꾸냥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뭔가 불만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티비 보려고 앉아 있는데 무릎에 냉큼 올라와 앉아 있는 중.



사실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스토브를 켜놨기 땜에...

사정이 있어서 배경은 뽀샵처리.

2007/11/12 09:12 2007/11/12 09: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