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 캣츠 -
노무현전 대통령 서거 -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고양이 화장실'에 해당되는 글 1건

고양이 화장실 :: 2006/08/23 09:11

출처는 계속해서 Cat vs. cat
(내용이 너무 많아서 마구 마구 생략하고 요약하다보니 의역이 무척 많습니다)
=====================================================
고양이 화장실

화장실 문제는 고양이들의 수에 상관 없이 어느 집에서나 나타날 수 있으며 고양이 수가 늘어갈수록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진다. 많은 반려인들이 고양이 화장실은 단지 배변을 위항 장소이고 깨끗이 치워주기만 한다면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그렇게 간단하기만 하면 다행일 것이다. 고양이 화장실과 고양이와의 관계는 무척 복잡하며 정서적인 문제와 관련되어 있다. 여러 고양이가 화장실을 공유해야 한다면 문제는 더 까다로워진다.


-묘원초과

한마리 이상의 고양이가 있다면 한개 이상의 화장실이 필요하다. 이 얘기는 사람들이 듣고 싶어하지 않지만 누군가가 꼭 해야 하는 말이다. 여러마리의 고양이가 있고 화장실과 관련한 문제를 겪고 싶지 않다면 이는 꼭 지켜야할 규칙이다. 적어도 고양이 수와 비슷한 수의 화장실이 있어야 한다. 대여섯개의 화장실을 청소하는 일이 즐거운일은 아니지만 카펫을 바꾸거나 바닥재를 새로 깔고 싶지 않다면 이 규칙을 지키는 것이 좋을 것이다


-청결

고양이가 얼마나 많건간에 화장실을 깨끗이 유지하는게 중요하다. 대소변이 뭉쳐진 냄새나는 흙무더기만큼 고양이들이 화장실에서 급히 뛰쳐 나오게 만드는 것은 없을 것이다. 하루에 두번씩 청소를 해줘야 한다. 며칠에 한번씩 청소를 해주는 사람들에게는 받아들이기 어려운 이야기가 되겠지만, 내 말을 믿는게 좋을 것이다. 당신은 곧 문제에 직면하게 될 것이다. 아침에 일어나자 마자, 그리고 잠들기 전에 청소를 해주는게 좋다. 귀가했을 때 한번 더 확인을 하는것도 필요하고, 당연한 말이지만, 화장실을 사용한 흔적을 발견할 때마다 멈춰서서 청소를 해주는게 좋다.

규칙적으로 청소를 해주는 것은 위생면에서 좋을 뿐 아니라, 고양이들간의 긴장을 해소하는데에도 도움이 된다. 어떤 고양이들은 다른 고양이들이 사용하고 난 화장실을 쓰지 않으려 한다. 특히 사이가 안좋은 고양이라면 더 그렇다.

고양이 화장실 모래를 치우는것 뿐 아니라 화장실 벽면을 깨끗이 닦는 것도 중요하다. 벽면에도 대소변이 묻어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화장실 벽뿐 아니라 모래삽 등도 희석한 표백제로 닦아주는게 좋다. 이런 표백제들은 플라스틱 표면의 미세한 흠집에 있는 박테리아들도 죽일 수 있다. 표백제를 사용한 뒤 표백제가 남지 않도록 깨끗이 닦아주는게 중요하다. 향이 첨가되어 있는 세제들은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


-여러가지 화장실들

뚜껑 달린 화장실: 한마리의 고양이와 사는 사람들이라면 이로 인한 문제를 겪지는 않을 것이다. 하지만 여러 마리의 고양이들이 뚜껑 달린 화장실을 사용하는 경우는 큰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왜 뚜껑 달린 화장실이 좋지 않은지 따져보기로 하자. 이런 화장실은 냄새가 안에 가득차있게 마련이다. 반려인 입장에서는 좋은 일이지만 고양이에게는 그렇지 않다. 또한 뚜껑이 공기의 순환을 막기 때문에 소변이 마르는데에도 시간이 오래 걸린다. 축축하고 냄새나는 모래더미로 가득찬 어두운 상자에 들어가야만 하는 것이 얼마나 불쾌할지 상상해 보라.

고양이가 여럿인 경우 이런 문제뿐 아니라 더 심각한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탈출 가능한 경로가 부족해지는 문제이다. 사람이 대소변을 봐야 하는 경우 프라이버시가 중요하다. 그리고 사람들은 고양이들에게도 역시 프라이버시가 중요할 것이라고 쉽게 가정하곤 한다. 하지만, 고양이 입장에서 프라이버시 보다는 안전이 더 중요하다. 뚜껑이 달린 화장실에는 출입구가 하나뿐이다. 고양이가 배변을 볼 때는 공격받기 쉬운 상태에 놓이게 된다. 기습적인 공격을 받기 쉽기 때문이다. 어떤 집에서는 한 고양이가 화장실 안에 있을 때 다른 고양이가 뚜껑 위에 앉아 있는 경우가 목격되기도 한다. 이 공격자는 때를 기다렸다가 희생자가 화장실을 나설때 기습적인 공격을 가한다. 이런 공격을 몇번 당한 고양이는 더 안전한 배변 장소를 찾을 것이고 모든 화장실에 뚜껑이 달려 있다면 결국 거실의 카펫을 새로운 화장실로 선택하게될 것이다.

또한 뚜껑 달린 화장실의 경우 대부분 그 크기가 작은 편이다. 모래가 튀는 것이 걱정된다거나 화장실 안이나 화장실 벽에 스프레이를 하는 고양이가 있다면 큰 플라스틱 보관함을 구해서 이를 화장실로 개조하면 된다. 판매되는 대부분의 고양이 화장실이 그다지 크지 않다고 생각하기에 난 이미 수년간 플라스틱 보관함을 고양이 화장실로 만들어 쓰고 있다.

판매되는 플라스틱 보관함들 중에서 바닥이 평평하고 직사각형이며 표면이 매끈해서 대소변이 뭉친 덩어리가 쉽게 닦일 수 있는것이 적합한 것들이다. 고양이가 모래를 많이 튀기거나 여기 저기 소변을 묻히는 경우라면 높이가 높은 플라스틱 보관함을 구입해서 좁은 벽면쪽에 U자 모형으로 잘라내서 출입구를 만들어 주자. 삼면의 높은 벽이 모래가 튀는것을 막아주고 소변이 튀지 않도록 해준다. 또한 박스의 위쪽이 열려 있어서 청소하기에도 용이하다. 고양이에게도 여전히 적절한 수준의 탈출 경로를 보장해 줄 수 있다. 불투명한 우유빛의 플라스틱 제품의 경우 다가오는 고양이를 확인할 수 있고 화장실 안에 이미 다른 고양이가 자리 잡고 있는지 알아내는데에도 도움을 준다. 또한 밀폐형에 비해 모래가 더 빨리 마를 수 있으므로 뚜껑 달린 화장실의 단점들을 제외한 뚜껑을 여닫을 수 있는 화장실인 셈이다.

자동 청소기능이 있는 화장실: 고양이들이 무척 많고 화장실 청소를 자주 해주기 어려운 사람들은 이런 화장실이 무척 좋을 것이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사실은 그렇지 않다. 조금전에 왔다간 고양이의 배변을 자동으로 치우고 있는 중에 다른 고양이가 배변을 위해 다가간다면 움직이는 기계들 때문에 겁을 먹고 화장실을 사용하지 않으려 할 수 있다. 또한 여러 장치들이 내장되어 있기 때문에 화장실 크기가 생각보다 많이 작은 편이다.

가장 큰 문제는 반려인이 고양이의 건강 상태를 진단할 수 있는 기회를 차단한다는 점이다. 반려인들이 화장실을 치우는 동안 대소변 상태를 점검하면서 건강상의 문제가 있는지 확인하는 것은 가장 일차적인 건강 관리 방법이다. 자동으로 청소를 해주는 화장실의 경우 이런 기회를 차단해 버린다.


-모래

고양이들 역시 습관의 동물이기 때문에 배변을 위해 자세를 잡거나 모래를 덮을 때 항상 같은 자세를 취하고 일관된 행동을 취한다. 만약 고양이가 모래를 마음에 들어하지 않는다면 이런 행동에 변화가 생길 것이다. 가급적 빨리 배변을 하고 나오려 하기 때문에 모래를 파거나 덮지 않는 행동을 하곤 한다. 물론 애초부터 모래를 파거나 덮는 행동을 하지 않는 고양이들도 있다. 중요한 것은 행동에 어떤 변화가 있는지 관찰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평소에 모래를 파던 고양이가 갑자기 모래 파는 것을 멈추거나 화장실 벽면이나 마루 바닥 같은 다른 곳을 긁어대기 시작했다면 모래에 대한 불만이 있는 경우일 수 있다. 모래를 파서 덮어버리고 싶긴 하지만 발에 모래가 닿는 것이 너무나 싫은 경우 이런 행동을 보일 수 있다. 화장실의 가장 자리에 올라서서 발이 모래에 닿지 않는 자세로 배변을 하는 경우도 마찬가지이다. 이 경우 고양이 입장에서는 적어도 화장실 안에 있는 셈이라고 볼 수 있을 것이다.

또한 단순히 모래가 너무 지저분하거나 건강상의 문제가 있을 경우에도 배변 습관이 바뀔 수 있다.


-화장실 위치

화장실을 밥과 물이 있는곳에 놓아서는 절대 안된다는 것은 경험 많은 반려인들이 한결 같이 하는 말이다. 고양이들은 배변을 하는 장소에서 밥을 먹지 않는다. 사람도 마찬가지이긴 하지만 고양이들은 생존을 위해서이다. 둥지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서 배변을 하면 천적들이 그 냄새를 맡더라도 둥지를 찾아내기 어렵기 때문이다. 집 고양이들 역시 어느 정도 이 본능적인 습성을 유지하고 있다.

또한 고양이를 놀래킬 수 있는 가전제품 가까이에 화장실을 놓지 않도록 해야 한다.


-영역 고려

고양이가 여럿인 경우 화장실이 여러개여야 할 뿐 아니라 화장실 위치도 여러군데여야 한다. '화장실 방'을 만드는게 효율적이라 생각할 수도 있겠지만 오히려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집안의 모든 곳에는 행동권(home range)과 영역이 교차하고 있다. 한 고양이가 세탁실 주변을 자신의 영역으로 삼고 있는데 이 곳에 모든 화장실을 가져다 놓는다면 서열이 낮은 고양이들은 이 화장실에 들어가는 것을 꺼려할 것이다. 화장실들의 자리를 결정할 때 집안 구석 구석에 화장실을 분산시켜서 낮은 서열의 고양이들이 높은 서열의 고양이들의 영역을 침범하지 않아도 되도록 해주자.


-탈출구

앞에서 뚜껑 달린 밀폐형 화장실에 대해 설명할 때 이미 언급했듯이 많은 반려인들이 고양이에게도 프라이버시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쉽게 오해하곤 한다. 어떤 고양이가 프라이버시를 중요하게 여기고 어떤 고양이가 안전을 중요하게 여기는지 잘 살펴보도록 하자.

화장실에 있을 때 고양이들은 가장 공격 받기 쉬운 상태에 놓이게 된다. 높은 서열의 고양이들은 이 때 낮은 서열의 고양이들을 습격하려 하곤 한다. 다른 고양이뿐 아니라 개나 어린 아이들 역시 위험 요소가 될 수 있다. 고양이 입장에서는 볼일을 보는 중에 자신을 방어하지 않아도 되는 안전한 환경을 필요로 한다.

적절한 탈출구를 만들어 주기 위해 고려해야 할 두가지 사항이 있다. 첫번째로는 뚜껑이 없는 화장실을 이용해야 한다는 점이다. 이런 화장실에서는 다가오는 위협적인 상대를 쉽게 눈치챌 수 있고 배변을 끝낸 뒤에 원하는 어느 방향으로도 물러서는 것이 가능하다. 만약 뚜껑이 없는 화장실을 쓴다 하더라도 화장실 주변의 가구나 벽의 구석진 곳에 다른 고양이가 기습을 위해 몸을 숨길 수 있다면 이 역시 탈출구를 제한하는 요소가 될 수 있다. 이를 피하기 위해 벽이나 가구로부터 어느정도 떨어진 트인 공간에 화장실을 놓는게 좋다.

두번째로는 위험요소가 다가오는 것을 효과적으로 경계할 수 있는 상황을 제공해야 한다는 점이다. 화장실 안에 있을 때 다른 고양이들이 다가오는 것을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 필요하다. 화장실에서 공격당한 경험이 있는 고양이의 경우 거실(원문에는 식당으로 써있지만 한국의 가정집 구조를 고려했을 때 적절한 예가 아닌 것 같아서 거실로 바꿨습니다) 같이 넓고 몇개의 통로가 연결되어 있는 곳에서 배변을 하려하기도 한다. 통로 반대편 끝의 카페트 위에 앉아서 적이 다가오는지를 안전하게 관찰하며 볼일을 볼 수 있기 때문이다. 어떤 고양이도 자신의 영역으로 삼지 않은 공간이나 반려인이 거의 사용하지 않는 공간을 선택하기도 한다. 혹은 반려인의 침실을 선택하기도 하는데, 이는 그 공간이 가장 안전한 안식처라고 여기기 때문이다.

고양이와 반려인의 프라이버시를 어느 정도 보장하면서도 고양이 입장에서 주변 상황을 관찰하기에 충분한 이점이 있는 위치를 고려해야 한다.




*다음편 예고:
"스프레이", "고양이들간의 다툼".
개봉 예정일? 몰러유. ㅠㅠ
[Herbs for pets]도 아직 번역할게 조금 남았는데.... 언제 다 끝내나... ㅡ,.ㅡ

-CRYSTALCATS.net

2006/08/23 09:11 2006/08/23 09:11